비상장기업
비상장종합뉴스
제목   증시폭락에 IPO 철회한 캐리소프트, 10월 코스닥 재도전 작성일 09/19 14:33
유튜브채널 `캐리와 장난감 친구들`로 잘 알려진 콘텐츠 기업 캐리소프트가 코스닥 상장에 재도전한다.

캐리소프트는 금융위원회에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코스닥 상장 절차에 돌입했다고 19일 밝혔다. 증시 폭락장에 밀려 지난 8월 IPO(기업공개) 철회 신고한 지 약 한달 만이다.

당시 회사는 기관 투자자 수요예측을 거쳐 공모가를 확정하고, 코스닥 시장 상장일까지 앞두고 있었으나 하지만 미국과 중국, 한국과 일본 등 국제 무역 갈등과 사이드카 발동, 바이오 쇼크 등 대내외적 부정적 이슈로 코스닥 시장이 급락하면서 투자심리가 크게 위축됐다.


캐리소프트는 투자자들이 기업가치를 정확하게 평가하기 힘든 상황이라 판단하고 상장을 연기한 바 있다. 이후 캐리소프트는 현재의 시장 상황을 고려하여 캐리소프트의 투자가치를 높이기 위해 공모가 밸류에이션을 재산정했다. 조정 공모주식수는 91만 주이며 공모예정가는 7000원 ~ 9000원으로 총 공모금액은 64억 원~82억 원이다.

캐리소프트는 2014년 10월 유튜브 채널 `캐리와 장난감 친구들`로 콘텐츠 사업을 시작하여 4년여 만에 전세계 2억 7000만 명 이상의 충성도 높은 구독자 및 시청자를 확보한 곳이다.지난달 초에는 첫 영화인 `러브콘서트 더 무비`를 개봉하며 모바일 콘텐츠 제작을 넘어서 영화도 제작 중이다.

캐리소프트는 국내 사업모델 다각화 성공을 기반으로 중국, 베트남 등 해외 시장에도 진출하여 큰 성과를 보이고 있다.

2016년 중국 최대 플랫폼 Youku(중국의 유튜브)에 콘텐츠 공급을 시작으로 중국 5대 메이저 비디오 플랫폼과 3대 통신사, 스마트폰 1위 기업인 화웨이 등에 캐리 콘텐츠를 직접 제공하며 중국 내 미디어 기반을 확대했다.





특히 언어기반 인공지능(AI) 서비스 플리토에 이어 사업가능성 특례상장으로 증시 입성을 기대하는 만큼 독보적 사업 기술력을 확보했다는 평이다.

박창신 캐리소프트 대표는 "지난달 공모 절차를 중단하고 상장을 연기한 후 약 한 달여 동안 상장 재도전을 위한 만반의 준비를 했다" 며 "이번에는 시장에서 캐리소프트의 가치를 제대로 인정받아 상장 성공하겠다" 고 강조했다.

회사는 다음달 14일~15일 양일간 수요예측을 진행하며 21일~22일 공모청약을 거쳐 10월 내 코스닥 시장에 상장할 예정이다. 상장 주관사는 미래에셋대우가 맡는다.

[디지털뉴스국 김규리 기자]
[ⓒ 매일경제 & mk.co.kr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]
목록보기
IPO일정 IPO일정 더보기
 
피피아이, 공모청약 일정
센트랄모텍, 공모청약 일정
케이엔제이, 확정공모가 11,000원
노터스, 공모청약 일정
우양, 공모청약 일정
씨에스베어링, 공모청약 일정
 

비상장 시황 비상장 시황 더보기
 
[10월15일]덴티스 상승세
[장외주식시장 주간시황] 라파스 15% 올
[10월14일]덴티스 급등
[10월11일]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상승
 

자료제공 : 38커뮤니케이션